오픈AI의 창업자 샘 올트먼이 11월 17일(현지 시각) 돌연 해임됐다. 오픈AI 이사회는 올트먼과의 의사소통이 일관되고 솔직하지 못하다며 해임 이유를 밝혔다.

본문

오픈AI는 11월 17일(현지 시각) 공식 블로그를 통해 “샘 올트먼과의 의사소통이 일관되고 솔직하지 못하다”며 해임 이유를 밝혔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올트먼은 오픈AI의 공동 창업자이자 CEO로, 2015년부터 회사를 이끌어왔다. 그는 인공지능의 윤리적 개발을 위해 노력해온 것으로 평가받아왔다.

그러나 최근 올트먼의 경영 방식에 대한 비판이 제기돼왔다. 일부 직원들은 올트먼이 회사의 성장에만 집중하고, 윤리적 문제에 소홀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올트먼이 직원들과의 소통이 부족하다는 지적도 있었다.

이러한 비판이 누적되면서, 오픈AI 이사회는 결국 올트먼을 해임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올트먼은 해임 소식이 알려진 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오픈AI에서의 시간을 사랑했다”며 소감을 밝혔다. 그는 “전 세계에도 조금은 변화가 있었기를 바란다”며 오픈AI의 미래를 응원했다.

올트먼의 해임은 오픈AI의 향후 행보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오픈AI는 GPT-3와 같은 인공지능 모델을 개발해 인공지능 분야에서 선도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올트먼의 해임으로 인해 회사의 내부 갈등이 심화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오픈AI는 새로운 CEO를 찾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새로운 CEO가 올트먼의 공백을 채우고, 오픈AI를 성공적으로 이끌 수 있을지 주목된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아마존 해외 구매: 서버, 네트워크, 노트북 구매

Amazon Best Sellers Servers

Amazon Best Sellers Networking

Amazon Best Sellers Laptops

위로 스크롤